솔레펜션

30살 수감자, 면회 온 동거녀와 키스 후 돌연 사망..무슨 일이?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장한민 댓글 0건 조회 30회 작성일 22-08-25 12:29

본문

파이낸셜뉴스] 미국 교도소에서 한 수감자가 자신에게 면회 온 동거녀와 입을 맞춘 후 돌연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18일(현지시간) 워싱턴포스트(WP) 등 외신에 따르면 지난 2월 19일 레이첼 달러드(33)는 미국 테네시 주립교도소에 수감 중인 조슈아 브라운(30)을 면회하고 키스로 마약을 주입해 사망에 이르게 했다.
보도에 따르면 브라운은 마약 관련 혐의로 11년 형을 선고받고 복역 중이었으며 달러드는 브라운을 면회하는 도중 그와 입을 맞춰 자신의 입 속에 있던 알약을 브라운에게 넘겨줬다.

알약 속에는 약 14g의 마약이 담겨있었다. 브라운은 알약을 삼킨 후 나중에 배출할 계획이었지만 그의 몸속에서 알약이 터지면서 약물 과다 복용으로 사망했다.

.

박지현 기자 (jhpark@fnnews.com)
http://naver.me/Ff0gAfPQ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화 : 1833-9306 /
대표자 : 박동수 업체명 : 솔레펜션 주소 : 경기도 가평군 가평읍 태봉두밀로 269-25(하색리 778-9)
사업자번호 : 307-04-79667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2013-경기가평-203호